'언니는 살아있다' 김다솜, 악행의 피해자들 공개

김다솜, 양달희의 인물관계도 '악행의 피해자들' 공개 디콘타임즈 편집국l승인2017.05.12l수정2017.05.12 14: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킹콩 by 스타쉽 제공
김다솜의 전무후무한 악행이 극을 더욱 더 쫄깃하고 흥미진진하게 만들고 있다.  

김다솜은 SBS 특별기획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새내기 악녀 ‘양달희’로 분했다. 극중 양달희는 가난 속에서 온갖 수모를 겪으며, 새로운 삶을 살기 위해 악행을 저지르게 되는 인물. 이에, 모든 사건사고의 중심에 서게 된 그가 많은 인물들과 얽히고설키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양달희 VS 설기찬 ‘배신도 서슴지 않는 옛 연인’
양달희는 생각지도 못한 사건으로 누명을 쓰고 궁지에 몰리게 되자 남자친구인 설기찬(이지훈 분)을 매몰차게 배신했다. 그는 설기찬이 5년 동안 공들인 제이 캐모마일의 연구일지를 훔쳐 달아났고, 이후 그를 피해 다니며 ‘세라박’으로 신분세탁을 했다. 뿐만 아니라, 설기찬의 재기를 막기 위해 그의 화훼농장을 찾아가 꽃을 훼손하는 악행을 저지르기도. 이렇듯 한때는 연인이었던 그들이 어떤 관계로 다시 마주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양달희 VS 민들레, 김은향, 강하리 ‘네 여자의 악연’
양달희는 신분상승을 위해 구세경(손여은 분)에게 악마의 제안을 하러 가던 중, 4중 추돌사고를 냈다. 이로 인해, 민들레(장서희 분)는 어머니를, 김은향(오윤아 분)은 딸을, 강하리(김주현 분)는 남편을 잃었다. 양달희의 사고가 불러일으킨 나비효과가 어떻게 일어나게 될지, 네 여자의 다이내믹한 스토리에 관심이 집중된다. 양달희 VS 구세경 ‘아슬아슬 위태로운 동맹’
양달희는 제이 캐모마일 연구일지를 두고 구세경과 악마의 거래를 했다. 거래가 성사되자, 양달희는 구세경으로부터 신분세탁은 물론,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받았다. 이렇듯 두 사람은 완벽한 파트너가 된 듯 했지만, 구세경이 양달희의 치명적인 약점을 알아내며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관계가 됐다. 서로의 약점을 가지고 팽팽한 신경전을 펼칠 두 악녀의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한편, 김다솜을 비롯해 장서희, 오윤아, 김주현, 이지훈, 조윤우 등이 출연하는 SBS 특별기획 ‘언니는 살아있다’는 인생의 벼랑 끝에서 손을 맞잡은 세 언니들의 자립 갱생기이자 그녀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워맨스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디콘타임즈 편집국  news@dcontimes.com
<저작권자 © 디콘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콘타임즈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기업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디콘미디어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40,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 오픈오피스(우동)  |  대표전화 : 070-4009-2049
등록번호 : 부산, 바01183  |  발행인 : 이형근  |  편집인 : 남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호  |  보도자료 접수 : news@dcontimes.com
Copyright © 2017 디콘 V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