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 500만 관객 돌파... '미터기 인증샷' 공개

개봉 7일째 500만 관객 돌파, 개봉 2주차에도 예매율 1위 기록 디콘타임즈 편집국l승인2017.08.08l수정2017.08.17 18:4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500만 관객 돌파 기념 '미터기 인증샷' 공개한 유해진, 송강호, 최귀화/쇼박스 제공
영화 <택시운전사>가 8월 8일(화) 오전 8시 30분, 개봉 7일째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여기에 개봉 2주차에도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흔들림 없는 흥행을 예고하고 있는 <택시운전사>가 관객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배우들의 ‘미터기 인증샷’까지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CGV 골든 에그 지수 97%를 비롯한 각종 예매 사이트에서 평균 평점 9점 이상을 기록하며 뜨거운 호평과 입소문을 이어가고 있는 <택시운전사>가 개봉 5일째 400만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8월 8일(화) 오전 8시 30분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 출처: 영진위 통합전산망 8/8(화) 오전 8시 30분 기준

이는 2017년 개봉 영화 중 최단기간 500만 관객을 동원한 기록이며 송강호 주연의 천만 영화 <변호인>보다(13일) 약 2배 빠른 속도이기도 하다. 또한, 개봉 2주차에도 <택시운전사>는 흔들림 없는 예매율 1위를 달리고 있어 앞으로의 흥행세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500만 돌파를 기념해 <택시운전사>의 배우들이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미터기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인증샷에는 서울 택시운전사 ‘김만섭’역의 송강호, 광주 택시운전사 ‘황태술’역의 유해진, ‘사복 조장’ 역의 최귀화가 영화 속 소품 ‘택시 미터기’를 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택시 미터기’에 쓰여진 500이라는 숫자는 500만 관객 돌파를 의미할 뿐만 아니라, 1980년대 당시, 택시 기본 요금이 500원이었던 점을 재치있게 표현하며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송강호를 비롯하여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류준열 등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과 가슴을 울리는 스토리, 장훈 감독의 담백한 연출까지 3박자를 모두 갖춘 영화로 입소문을 이어가고 있는 <택시운전사>는 일반 관객들 뿐만 아니라, 한국을 대표하는 명감독 및 각계각층 오피니언 리더들의 다양한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또한, 해외영화제 공식 폐막작 선정 및 경쟁부문 초청, 상영작 중 가장 오랜 시간 기립박수를 받은데 이어 주연배우 송강호의 남우주연상 수상으로 화제를 모았다. 여기에 해외 평단의 호평까지 더해져 국내외적으로 대중성과 상업성을 동시에 인정받은 <택시운전사>는 개봉 2주차에도 지치지 않는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 <택시운전사>는 8월 2일(수) 개봉해 전국 극장가에 절찬 상영 중이다.

디콘타임즈 편집국  news@dcontimes.com
<저작권자 © 디콘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콘타임즈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기업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디콘미디어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40,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 오픈오피스(우동)  |  대표전화 : 070-4009-2049
등록번호 : 부산, 바01183  |  발행인 : 이형근  |  편집인 : 남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호  |  보도자료 접수 : news@dcontimes.com
Copyright © 2017 디콘 V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