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멜로디 포레스트 캠프' 출연 라인업 공개... 신승훈, 김건모부터 버즈, 지코까지

9월 23일~24일 요일별 라인업 공개... '믿고 듣는' 뮤지션들의 명품 무대 예고 디콘타임즈 편집국l승인2017.08.10l수정2017.08.10 10: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멜포캠 출연 라인업/미스틱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는 9월에 열리는 대중 음악 페스티벌 '2017 멜로디 포레스트 캠프(이하 멜포캠)'이 다채로운 라인업으로 관객을 맞이한다.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가 주최하는 멜포캠은 지난 9일 공식 SNS를 통해 9월 23~24일 요일별 출연 라인업을 공개했다. 신승훈, 김건모, 양희은, 윤종신, 버즈, ZICO(지코) 등 한국 대중 음악을 빛내는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한다.

첫날인 23일에는 '우리들의 첫 번째 발라드' 신승훈, '끝이 없는 상승궤도를 그리는 뮤지션' ZICO, '누구든 한 번쯤 함께 울어봤을 그 노래' 버즈가 출연한다.

또한 화제의 음악 예능, 미스틱과 SM의 '눈덩이 프로젝트'에서 활약한 가수들의 특별한 무대가 꾸며지며, 싱어송라이터 에디킴이 올 가을 따뜻한 멜로디를 선사할 예정이다.

둘째 날인 24일에는 '목소리를 가장 자유롭게 연주하는 뮤지션' 김건모, '한국 포크 음악의 클래식' 양희은, '마음 가장 깊은 곳을 울리는 목소리' 윤종신이 무대에 선다. 

윤종신의 무대에는 JTBC '팬텀싱어' 히어로 박상돈, 손태진이 함께해 크로스오버 음악의 매력을 보여줄 계획이며,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제아와 기타리스트 박주원이 특별한 듀엣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편안한 음색과 음악으로 '듣는 음악'의 힘을 보여준 LISTEN(리슨)에서 소개된 다양한 노래를 멜포캠에서 처음으로 라이브로 만나볼 수 있다.

올해 4회째 자라섬에서 열리는 멜포캠은 친숙한 대중가요를 중심으로 세대를 아우르는 라인업과 단독 공연에 가까운 완성도 높은 무대로 관객들에게 최고의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멜포캠 티켓 오픈은 10일 낮12시 멜론티켓에서 단독으로 열리며, 1일권은 8만 8000원, 양일권은 12만 1000원이다. 

디콘타임즈 편집국  news@dcontimes.com
<저작권자 © 디콘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콘타임즈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기업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디콘미디어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40,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 오픈오피스(우동)  |  대표전화 : 070-4009-2049
등록번호 : 부산, 바01183  |  발행인 : 이형근  |  편집인 : 남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호  |  보도자료 접수 : news@dcontimes.com
Copyright © 2017 디콘 V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