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열혈강호M’, 첫 유저 간담회 성료

100여 명의 유저들과 개발진 현장 소통 강화 디콘타임즈 편집국l승인2018.04.16l수정2018.04.16 14:5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열혈강호M 무림연맹 회담 현장 전경/출처: 넥슨
넥슨(대표 이정헌)은 액트파이브(ACT5, 대표 정순렬)가 개발한 횡스크롤 액션 RPG ‘열혈강호M’의 첫 유저 간담회 ‘무림연맹 회담’을 성황리에 진행했다고 16일(월) 밝혔다.

지난 14일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이번 유저 간담회는 사전 신청을 통해 선발된 100여 명의 유저와 열혈강호M 개발진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서비스 3개월 리포트 및 대규모 업데이트 콘텐츠 공개, 질의응답 및 현장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먼저,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5위, 액션 장르 랭킹 1위를 기록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킨 ‘열혈강호M’ 주 이용자는 원작 만화를 즐겨온 30대와 40대가 50%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게임 내 가장 인기 있는 캐릭터는 ‘한비광’, ‘담화린’, ‘매유진’ 순으로 나타났다.

이어, 향후 업데이트될 콘텐츠도 최초 공개했다. 첫 콘텐츠인 ‘8대기보전’은 ‘한소연’, ‘유신’, ‘백련’ 등 8대 기보의 전 주인들과 대결하는 PvE 최상위 콘텐츠로, 보상으로 초식별 공격력 향상 및 내공 소모 감소 등 자신만의 초식을 만들 수 있는 ‘태양의 유혼석’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 캐릭터 스킬을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는 비전 시스템을 비롯해 신규 게임 시나리오 및 신규 교복 의상 등 세부 콘텐츠가 공개될 때마다 유저들의 큰 호응이 이어졌다.

액트파이브 정순렬 대표는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열혈강호M이 서비스 100일을 맞이했다”라며 “그동안 듣고 배운 것들을 바탕으로 오랫동안 사랑받는 모바일게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열혈강호M’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디콘타임즈 편집국  news@dcontimes.com
<저작권자 © 디콘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콘타임즈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기업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디콘미디어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수영강변대로 140,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 오픈오피스(우동)  |  대표전화 : 070-4009-2049
등록번호 : 부산, 바01183  |  발행인 : 이형근  |  편집인 : 남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호  |  보도자료 접수 : news@dcontimes.com
Copyright © 2018 디콘 VR. All rights reserved.